인천시, 발달장애인 지원서비스 발벗고 나선다
상태바
인천시, 발달장애인 지원서비스 발벗고 나선다
  • 윤용상 기자
  • 승인 2016.07.20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발달장애인 지원서비스 발벗고 나선다

-「인천광역시 발달장애인의 권리보장 및 지원조례」공포, 「발달장애인지원센터」위탁기관 공모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가 발달장애인 권리보장 및 지원에 관한 법률 시행에 따라 제233회 인천시의회 정례회를 통해 의결된 「인천광역시 발달장애인의 권리보장 및 지원조례」를 제정․공포했다.

 

현재 인지,의사소통 영역의 제약으로 인하여 교육, 고용, 일상생활, 편의시설 등에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발달장애인의 권리를 보호하고 관리함에 있어 발달장애인을 종합적으로 지원하기 위하여 체계적인 대책이 필요한 상태이다. 인천시에는 현재 등록장애인 134,793명 중 발달장애인(지적장애인, 자폐성장애인)은 7.7%로 10,464명이 거주하고 있다.

 

이번에 제정된 조례는 △발달장애인 지원을 위한 기본 계획 수립‧시행 △종합복지서비스 제공 △ 시장의 책무 △ 발달장애인지원센터 설치 및 업무의 위탁규정 △ 관계기관과의 협력체계 구축등을 담고 있다.

 

 

시 관계자는“발달장애인에 대한 체계적이고 통합적인 지원을 위한 발달장애인지원센터 설치를 통하여 공적인프라 확충은 물론 발달장애인의 공공서비스와 정보에 보다 접근성을 높이는 기반이 마련된 만큼 앞으로 발달장애인 종합복지서비스등 정책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