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지순례, 들꽃
편집 : 2017.11.20 월 11:48
> 뉴스 > 여성 · 가정 > 문화
       
“월드클럽돔 코리아 2017 인천서 열렸다”
아시아 최초 세계 DJ랭킹1위 마틴 개릭스 등 역대급 라인업 선보여
2017년 09월 27일 (수) 17:24:47 윤용상 기자 yys@ycnnews.co.kr
   

“월드클럽돔 코리아 2017 인천서 열렸다”

아시아 최초 세계 DJ랭킹1위 마틴 개릭스 등 역대급 라인업 선보여

12만 관객으로 문학경기장 주변 숙박 및 쇼핑 등 관광특수 누리기도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와 인천관광공사(사장 채홍기)는 지난 달 22일부터 24일까지 3일간 문학경기장에서 열린 세계적인 EDM 페스티벌, 「월드클럽돔 코리아 2017」에 해외 참관객 3만명을 포함해, 국내・외에서 12만명을 훌쩍 뛰어넘는 매니아들이 찾아 뜨거운 열기로 가득 찼다고 밝혔다. 아시아에서는 최초로 개최된 이번 행사는 ‘세계에서 가장 큰 클럽’이라는 타이틀을 내걸고 행사 전부터 EDM 팬들로부터 많은 관심을 끌었었다.

특히 세계 DJ 랭킹 1위 마틴 개릭스, 국내 처음 방문한 DJ 카이고를 비롯해 스티브 아오키, 디미트리 베가스 & 라이크 마이크, 아프로잭 등 월드 클래스 DJ들이 대거 포진된 역대급 라인업을 선보이며, 국・내외 EDM 팬들에게 최고의 공연을 선사했다. 또한 이번 행사의 헤드라이너 무대는 페이스북 라이브로 생중계 되었으며, 아시아를 비롯해 세계 각지의 EDM 팬들에게 주목을 받았다. 첫날 그랜드 오프닝 쇼에서는 인천을 찾은 EDM팬들에게 유정복 인천시장의 환영 메시지가 대형 화면에 30초간 나타나기도 했다.

또한 아시아 최초이자 국내 최초로 열린 이번 월드클럽돔 코리아를 보기 위해 전국 각지의 팬들은 물론 중국, 대만, 홍콩, 베트남, 네덜란드, 일본 등 세계 각국의 EDM 팬들이 인천을 방문으로 인해 지난 주말 연수구와 남동구는 물론 부평, 주안지역과 시흥, 안산지역까지 숙박 예약이 만실 되었고, 미용실과 쇼핑센터 등에도 손목에 밴드를 착용한 행사 참가자들로 붐비는 등 인근 상권이 이번 행사의 특수를 누렸다. 특히 해외 방문객 중 약 70%가 중화권 팬들로 집계되었으며, 올해 한 해 관광업계가 금한령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이번 행사가 중국의 만리장성을 뛰어넘는 결과를 이뤄냈다.

한편, 전성수 행정부시장은 지난 22일 가진 개막식에서 이번 행사가 락페스티벌, INK콘서트와 함께 인천을 국내・외 젊은이들이 즐겨찾는 음악의 메카로 성장시키겠다고 포부를 밝히면서 내년에는 주최측과 협의하여 더욱 풍성하고 알차게 꾸며, 시민과 함께하는 축제를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윤용상 기자

윤용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연합기독뉴스(http://www.ycn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후원문의 | 구독신청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인천광역시 남동구 남동대로 765번길 39 대진빌딩3층 | Tel (032)427-0271~3 | Fax (032)424-3308 | 문의메일
Copyright by연합기독뉴스.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용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