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지순례, 들꽃
편집 : 2018.7.6 금 11:47
> 뉴스 > 보도 · 인물 > 시사.인물
       
“새로운 인천특별시대 열어 나갈 것”
민선 7기 박남춘 시장, 취임식 취소... 시민 안전 먼저 챙겨
2018년 07월 04일 (수) 16:56:55 윤용상 기자 yys@ycnnews.co.kr
   

박남춘 인천시장이 민생과 안전 현장에서 민선 7기 시정의 첫발을 뗐다. 지난 1일 박 시장은 태풍 쁘라삐룬에 대비해 재난안전상황실을 점검하는 것으로 첫 업무를 시작하고, 2일 예정됐던 취임식도 취소했다.

박 시장은 2일에도 오전 9시 수봉공원 현충탑 참배만 마치고, 바로 시민 안전 챙기기에 임했다. 상습침수지역인 미추홀구 승기사거리(옛 동양장사거리)를 찾아가 시민들의 안전을 다시 한 번 살폈다.

승기사거리 인근의 정원주유소를 직접 방문해 “재해우려지역 예·경보시설에 대한 전수 점검을 완료하고, 비상근무 태세를 유지하고 있다”며 “시민들께도 내 지역의 안전과 재산에 피해가 없도록 피해예방에 함께 해주시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이어 박 시장은 곧바로 시청 재난안전상황실(IDC센터 6)로 직행해, 회의실에서 취임선서·취임인사만간략하게 한 후 재난안전대책회의를 주재했다. 취임인사에서 박 시장은 “민선 7기는 인천시민이 직접촛불을 들어 탄생시킨 시민의 정부입니다. 따라서 오늘은 300만 시민 모두가 인천의 주인으로서 시장에취임하는 날”이라며 ‘시민이 주인’인 시정을 펼칠 것을 약속했다.

박 시장은 새로운 인천, 준비위원회 기간에도 시 공무원들에게 ‘시민을 위한 협치’와 ‘시민과의 온오프라인 소통 강화’를 당부한 바 있다. 또“새로운 인천, 인천특별시대를 열겠다.”며“시민이 주도적으로시정에 참여하는 시민특별시, 원도심과 신도시가 어우러진 상생특별시, 일자리가 넘치는 경제특별시, 교통특별시, 복지특별시, 교육·보육특별시 그리고 동북아 평화특별시가 될 것”임을 재천명했다.

이 날 재난안전대책회의에서 박 시장은 인천의 기상상황, 피해현황 및 대처상황 등 재난안전 대비 상황을 점검하고, CCTV 상황실을 돌아보며 호우에 취약한 부분이 없는지 꼼꼼히 살폈다.

윤용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연합기독뉴스(http://www.ycn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후원문의 | 구독신청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인천광역시 남동구 남동대로 765번길 39 대진빌딩3층 | Tel (032)427-0271~3 | Fax (032)424-3308 | 문의메일
Copyright by연합기독뉴스.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용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