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 통한 성숙함으로 인천성시화 이루자”
상태바
“연합 통한 성숙함으로 인천성시화 이루자”
  • 윤용상 기자
  • 승인 2020.01.15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기총 59대 총회장 이•취임 감사예배 및 임역원 신년인사회

 

인천광역시기독교총연합회(이하 인기총)는 지난 12(주일) 계산교회에서 제58대 총회장 황규호 목사의 이임식과 제59대 총회장 김태일 목사의 취임식 예배 및 임역원 신년인사회를 갖고 인천 기독교계의 연합과 일치 및 성시화를 위해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박남춘 인천광역시장을 비롯해 윤관석 의원(더불어민주당 인천시당위원장), 안상수 의원(자유한국당 인천시당위원장) 등 정관계 인사 및 기독교 지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공동회장 진유신 목사(순복음중앙교회)의 사회로 열린 1부 예배는 김명렬 목사(공동회장, 인천방주침례교회)의 기도, 김세택 장로(공동회장, 인천순복음교회)의 성경봉독, 계산장로교회 찬양대의 찬양, 이건영 목사(증경총회장, 인천제2교회)의 설교 순으로 진행됐다.

이건영 목사는 성숙함을 갈망하세요라는 제목의 설교를 통해 사도바울은 자신의 영적인 아들 디모데에게 하나님의 말씀을 통한 성숙함을 모든 사람에게 나타내 다른 사람들을 구원할 수 있도록 할 것을 당부했다고 말하고 우리도 삶 속에서 예수 그리스도를 증거하는 성숙함을 갖도록 노력하자고 말했다. 또한 이 목사는 기독교의 성숙은 끝까지 남을 배려하고 모든 사람에게 상식이 통하도록 한 예수 그리스도의 언어를 닮아가는 것이라며 올 한해 인기총 산하 모든 교회의 목회자와 평신도들이 상대방을 배려하고 상식이 통하는 언어를 구사하고 교회 안과 밖의 생활신앙이 성숙해지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증경총회장 김기복 목사(인천침례교회)의 축도로 1부 예배를 마친 후 공동회장 정일량 목사(향기로운교회)의 사회로 열린 2부 총회장 이취임식 및 신년인사회는 직전 총회장 황규호 목사(만수중앙교회)의 이임사에 이어 사무총장 김진욱 목사(인천장로교회)의 총회장 소개 등의 순서가 진행됐다.

신임 총회장 김태일 목사는 취임사를 통해 여러 가지 어려운 가운데 총회장이라는 중책을 맡게 돼 부담스럽지만 하나님께 감사와 영광을 돌리고 그동안 전임 총회장들의 뒤를 이어 인기총의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올해도 지난해와 같이 해야할 일들이 많은데, 무엇보다도 이러한 일들을 이루어 나가기 위해 인천의 모든 교회들의 협조와 기도가 필요하다며 기도와 협조를 당부했다.

인천장로성가단(단장 안주백 장로, 지휘 황의구 장로)의 특별찬양에 이어 열린 축하순서에는 증경총회장 전명구 감독(인천대은교회)를 비롯해 박남춘 시장(인천광역시), 윤관석 의원(더불어민주당 인천시당위원장), 안상수 의원(자유한국당 인천시당위원장), 송영길 의원(더불어민주당), 민경욱 의원(자유한국당), 이용범 의장(인천광역시의회), 도성훈 교육감(인천광역시 교육청) 등이 축사를 통해 신임 김태일 총회장이 인천 기독교계의 연합을 통한 행복한 인천을 일구어 나가는 일에 앞장설 것을 기대한다고 축하의 말을 전했다. 이어 증경총회장 장자옥 목사(간석제일성결교회)과 증경총회장 신덕수 목사(한일순복음교회)도 각각 격려사를 통해 인천 성시화와 교회 연합을 위해 노력해 줄 것을 각각 주문하기도 했다.

노경범 집사(계산장로교회 4부 지휘자)의 특별찬송에 이어 각 구군기독교연합회 및 기관 및 단체의 신임 총회장에 대한 축하패 전달에 이어 신임 총회장 김태일 목사는 제58대 총회장 및 임원에 대한 감사패를 전달한 후 박홍부 목사(중구)를 비롯해 새로 당선된 각 구 기독교연합회 회장에게 축하패를 전달하고 연합을 위한 의지를 다지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사무총장 김진욱 목사(인천장로교회)의 광고 및 인사, 증경총회장 장원기 목사(흥광장로교회)의 기도와 신년인사, 기념촬영으로 모든 순서를 마친 후 계산장로교회에서 제공한 식사를 나누며 교제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편 신임 김태일 총회장은 연세대학교와 총신대학교 신학대학원을 졸업한 후 미국 리폼드 신학교에서 신구약학 석사와 선교학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웨스트민스터 신학대학원대학교 교수, 인천신학교 학장 및 이사장, 교회갱신협의회 대표회장 등을 역임한 후 현재 계산장로교회 담임목사와 교회갱신협의회 명예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윤용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