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유엔기후변화협약 적응주간’연속 유치 성공
상태바
인천시,‘유엔기후변화협약 적응주간’연속 유치 성공
  • 연합기독뉴스
  • 승인 2020.03.05 1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시장 박남춘)2020 유엔기후변화협약(UNFCCC) 적응주간 국제회의가 지난해 이어 올해 연속 인천 송도를 개최지로 유치하는데 성공했다고 밝혔다.

이번 개최지 유치는 환경부에서 지방정부 개최지 공모를 통해 유치신청서를 받아 심사를 통해 최종 선정 된 것으로 2년 연속 인천 송도 개최지가 유치된 것은 기후변화 대응을 선도하는 인천시의 적극적인 유치활동을 전개한 결과이다.

2020 유엔기후변화협약(UNFCCC) 적응주간은 환경부가 주최하고, UNFCCC와 인천광역시, KEI* 국가 기후변화적응센터가 공동주관하며 100여개국 정부대표, 국제기구 등 유관기관 전문가 약 600여명이 참여할 예정으로 629()부터 73()까지 5일간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개최된다.

이번 회의는 기후변화로 인한 피해가 증가함에 따라 기후변화 적응 대한 국제적인 관심을 높이고, 전 세계 전문가들이 한자리에 모여 문제 해결을 모색하자는 취지에서 UNFCCC 차원의 글로벌 적응주간이 지난해에 이어 2회째 개최 되는 것으로 적응 부문에 대한 우리나라의 주도적 위상 확보 및 정책 홍보, 적응산업 확대 가능성 제고, UNFCCC와의 업무협력 강화 등이 이루어지게 된다.

백현 환경국장은 인천시는 지난해 유엔환경계획(UNEP) 산하 국제기구인 CTCN* 지역사무소를 유치하여 개소를 앞두고 있다.”, “GCF를 비롯한 15개 국제기구가 소재한 글로벌 기후변화 중심도시로서 2020 유엔기후변화협약(UNFCCC) 적응주간회의 개최를 통해 지역사회의 경제적 파급효과는 물론, 인천의 역할과 브랜드 가치를 높여 세계 최고의 기후변화 담론의 장, 저탄소 국제회의 개최지로 홍보하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국제적인 신뢰성을 바탕으로 기후변화 적응을 선도하는 도시로 발전해 나갈 것을 확신한.”고 밝혔다.

 

윤용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