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자 건강사전 | 목회자와 호흡기 질환
상태바
목회자 건강사전 | 목회자와 호흡기 질환
  • 인천사랑의료선교회
  • 승인 2010.07.11 2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회자라고 일반인들과 달리 특별히 다른 사람이 아니기에 남들 감기 걸릴 때에 감기 걸리겠지만 오랫동안 사역을 하는 목회자들이 호흡기가 약해서 자주 감기에 걸리는 경우를 보게 된다.

목회자가 호흡기 질환이 잘 걸리는 이유

- 이른 새벽에 예배를 주관하느라 찬바람을 자주 접한다.
- 통성기도, 산기도를 오랫동안 하다 보면 성대의 자극으로 인후두부의 자극과 염증성 호흡기 질환이 잘 생긴다.
- 금식기도를 하고 나서 관리가 잘 안되어서 면역 기능의 저하로 외부의 세균 감염에 민감하다.
- 때로는 현장 전도를 하기 위해 추운 장소에서 오랫동안 전도로 호흡기의 체온 조절이 힘든 경우가 많다.
- 먼지가 많고 환기 시설이 안 된 장소인 교회에서 집회의 일상화로 인해 호흡기를 자극하는 미세먼지, 냄새, 곰팡이, 세균이 함유된 공기를 상당량 흡입하게 된다.
- 개척교회를 시작하면서 지하교회가 대도시를 중심으로 존재하면서 지하교회에서 목회를 하고 생활공간으로서 거주까지 하는 목회자는 지하 실내의 열약한 환경 때문에 감기균에 대한 면역력이 약해져 있어서 항상 감기를 달고 사는 경우가 많다.


제공 : 인천사랑의료선교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