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농협 김장 직거래장터 운영
상태바
인천시·농협 김장 직거래장터 운영
  • 연합기독뉴스
  • 승인 2010.11.24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와 인천지역 농협에서는 본격적인 김장철을 맞아 서민들의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서 김장시장 직거래장터를 운영한다. 이 들 기관은 배추와 무, 고추, 마늘 등 김장 주재료를 산지와 직거래 등을 통해 시중가보다 10~30%싼 가격으로 소비자에게 공급할 계획이다.
지역별로 남동구는 28일까지 남동농협 주차장, 부평구는 25일부터 12월 3일까지 부평농협 주차장, 계양구는 12월 19일까지 농협하나로 클럽 등지에서 마련된다. 강화군에서는 27일까지 길사농협주차장, 28일까지 강화농산물 직판장, 다음달 12일까지 남산리 구 풍물시장 등에서 장터가 운영된다. 작전동에 위치한 농협 인천하나로클럽에서도 12월 19일까지 ‘김장김치는 농협하나로와 함께’라는 행사를 진행해 시중가보가 20% 저렴하게 김장재료를 판매한다.

이에 앞서 남구청은 19일부터 21일까지 구청 운동장에서 배추 1만5천포기, 무 1톤 등 농·특산물을 판매하였으며, 연수구는 24~25일 구청광장과 남인천농협 주차장에서 직거래장터를 열었다. 아울러 구월·삼산농산물도매시장은 다음달 12일까지 일요일에도 문을 열고 개장시간도 기존보다 2시간 연장된 오후 5시까지로 정했다.
시 관계자는 “김장배추 생산량이 평년보다 4%∼5%가량 늘어나 전반적인 수급에 큰 문제는 없을 것”이라며 “12월에는 겨울배추 출하 등으로 배추값이 평년 이하로 하락할 가능성도 있어 금년 김장은 12월에 담는 것이 비용을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